전자책 아마존 킨들(Amazon Kindle)을 지르다. - 3. 케이스.

2017. 10. 19. 15:19전자제품

케이스를 지르다.

킨들 액정은.

밝은 곳에서도 가독성이 좋아. (아래)

여행, 외출, 캠핑할 때도.

괜찮게 사용할 수 있을 것 같지만.

파손시 AS가 불가능해서.

15,000원 이하이며 긍정적인 후기가 많은.

케이스를 찾아봤다.




박스.

만원 정도하는 가격에.

박스까지 기대하면 안 된다. (아래)




케이스.

외부는 미끄럽지 않은 단단한 재질이며. (아래)


내부는 부드러운 재질이라.

액정 기스를 염려하지 않아도 된다. (아래)




세팅 및 후기.

싼 티는 나지만.

킨들 페이퍼화이트를 끼웠을 때.

유격이 없고. (아래)


전원 버튼, 충전 상태 LED 확인, USB 포트 사용도 어렵지 않으며. (아래)

자력도 적당해서. (아래)

케이스를 여는데. (아래)

불편함은 못 느낀다. (아래)




총평.

나쁘지 않다.